ㅣ나눔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우면동성당에 신자를 위한 자유게시판입니다.

욕설과 배려가 없는 글은 임의로 삭제합니다.

용서가 가진 힘

이종오 (말딩)
2018-05-11
조회수 335


따뜻한하루

용서가 가진 힘




치열한 전투가 벌어지고 있는 전쟁터에서
병사들은 조국을 위해 목숨을 걸고 싸우고 있었습니다.
그러는 와중에 한 탈영병이 체포되어 사령관인
장군 앞으로 끌려 왔습니다.

그 병사가 탈영하다 체포된 것은 벌써 5번째였습니다.
전투 중 탈영은 당시 군법으로 사형이었습니다.

하지만 병사를 자식처럼 아끼는 장군은 계속해서
그 병사에게 사형선고를 내리지 못했습니다.
그러나 더는 작은 처벌로는 어렵다는 것을
알게 된 장군은 결심했습니다.

그리고 비통한 마음으로 병사에게 말했습니다.
"훌륭한 병사로 만들기 위해 가르치고, 정신과 육체를 단련시켰다.
그리고 수차례의 탈영을 저질렀지만, 처벌을 미루고 온갖 방법으로
마음을 바꾸려 노력했는데도 또다시 조국을 배신하고 말았다.
이에 죄를 물어 엄정한 군법으로 사형을 선고한다."

병사에게 사형 선고가 내려지자 장교 한 명이 장군에게 말했습니다.
"장군님은 저 병사를 위해 온갖 방법을 동원했다고 하셨지만
아직 한 가지 해보지 않는 일이 있습니다."

장군은 그것이 무엇인지 궁금해서 물었습니다.
"바로 용서하는 것입니다. 장군님은 아무 조건 없이
용서해 주시는 것은 하지 않으셨습니다."

장교의 말에 장군은 탈영병을 조건 없이 용서해 주었습니다.
큰 깨달음을 얻는 병사는 다음 전투 때 선두에 서는
용감한 병사가 되었습니다.



누군가를 벌한다는 것은 그 사람에 대한 나의 분노를
어두운 마음으로 토해내는 것입니다.

그러나 용서한다는 것은 나의 마음속 분노뿐만 아니라
심지어 자존심까지 내려놓아야 합니다.
당연히 결코 쉬운 일이 아닙니다.

그렇기에 진심 어린 용서는, 어떤 가혹한 처벌보다
강력한 힘을 가지고 있는 법입니다.


# 오늘의 명언
용서는 과거를 변화시킬 수 없다.
그러나 미래를 넓혀준다.
- 파울 뵈세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