ㅣ나눔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우면동성당에 신자를 위한 자유게시판입니다.

욕설과 배려가 없는 글은 임의로 삭제합니다.

꿈같은 행복

이종오 (말딩)
2018-12-17 10:10
조회수 25

따뜻한하루 꿈같은 행복



    옛날 중국 당나라에 살던 노생이라는

  사람에게는 세 가지 소원이 있었습니다.

큰 부자가 되는 것, 출세하여 명성을 얻는 것,

아름다운 아내를 맞이하는 것이었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노생은 신선도를 닦는

  여옹이라는 사람을 만나게 되었습니다.

노생은 여옹에게 자신의 소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간절히 애원했습니다.


묵묵히 노생의 말을 듣고 있던 여옹은

  목침을 꺼내 주며 쉬기를 권하였습니다.


    "이보게. 이 목침을 베고 잠깐 눈을 붙이게.

그동안 나는 밥을 짓도록 하겠네."


의아해하던 노생은 혹시 이 목침이 도술을 부리는

  물건인가 싶어 목침을 베고 누워 달게 잤습니다.

그런데 그 이후 노생의 인생이 바뀌었습니다.


노생이 응시한 과거에 장원으로 급제하여

  황제의 치하를 받으며 큰 벼슬에 올랐고,

권력을 가지게 되자 재산은 절로 불어났습니다.

부와 명성을 거머쥔 노생은 아름답고 현명한 아내를 얻어

  총명하고 귀여운 자식들과 함께 영화로운

  삶을 마음껏 누렸습니다.


    '도술로 얻은 이 행복이 또 다른 도술로

  사라지지는 않을까?'


불안한 마음과 함께 살던 노생이 늙어

  천수가 끝나는 순간 목소리가 들렸습니다.


  "밥이 다 익었으니 이제 일어나 밥 먹게나."


노생이 눈을 번쩍 떠보니 여옹이

  밥상을 들고 들어오고 있었습니다.

모두가 한바탕 꿈이었습니다.


80년 동안의 부귀영화가 잠깐 밥 짓는 사이에

  꾸었던 꿈이었던 것입니다.



그 어떤 거창한 비전이라도 스스로 쟁취하지 않으면

  언제 사라져 버려도 미련을 가질 필요 없는,

그저 사라져 버릴 하룻밤 꿈에 불과합니다.


그 꿈을 움켜쥘 수 있는 것은

  우리 자신의 손뿐입니다.



# 오늘의 명언

                                  꿈꿀 수 있다면, 그 꿈을 이룰 수도 있다.

– 월트 디즈니 –


1
좋은 말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