ㅣ나눔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우면동성당에 신자를 위한 자유게시판입니다.

욕설과 배려가 없는 글은 임의로 삭제합니다.

행운과 행복의 차이

이종오 (말딩)
2019-02-19
조회수 97

따뜻한하루 행운과 행복의 차이



    어느 산속에 두 마리의 산토끼가 살고 있었습니다.

토끼를 노리는 천적이 많은 산속에서

  두 마리의 토끼는 서로를 위하며

  사이좋게 살고 있었습니다.


양지바른 산 중턱에는 토끼들의 먹이인 클로버가

  많이 자라고 있어서 굶주릴 걱정도 없었습니다.


그런데 어느 날 사람들이 나타났습니다.

사람들은 토끼의 먹이인 클로버 잎을 뒤지며

  무언가를 찾고 있었습니다.


숨어서 몰래 엿보던 토끼들은

  사람들이 네 잎 클로버에 '행운'이라는 이름을 붙여

  찾고 있다는 것을 알았습니다.


그 모습을 본 토끼 중 한 마리는

  이후 네 잎 클로버를 찾아서 먹기 시작했습니다.


    "이것 봐. 오늘도 행운을 찾아 먹기 시작했어.

어제는 열 개의 네 잎 클로버를 찾아 먹었지.

이제 나에게는 언제나 행운이 가득할 거야."


그러나 다른 토끼가 보기에는 네 잎 클로버만 찾느라

  다른 클로버를 잘 먹지 않는 친구의 몸이

  점점 야위어 가고 있었습니다.


    "네가 행운을 찾아다니는 동안 계속 약해지고 있잖아.

여우라도 만나게 되면 도망칠 힘도 없을 거야.

나는 그동안 평범한 클로버를 계속 먹어

  이렇게 살도 찌고 다리에 힘도 있는데.

네가 네 잎 클로버를 '행운'이라 부른다면

  나는 세 잎 클로버를 '행복'이라고 부르고 싶어."



왜 주변에 널려있는 행복의 요소들을 멀리하고

  알 수도 없고 근원도 없고 불확실한 행운에

  그리도 매달릴까요?


진정한 가치가 행복에 있는지

  행운에 있는지를 알 수 없을 정도로

  혼란한 세상인 걸까요?


우리는 네 잎 클로버가 주는

  뜻하지 않은 행운에서 얻는 기쁨보다,

우리 주변에 다양하고 풍부한 세 잎 클로버를 통해

  더 안정되고 풍요로운 행복을

  가질 수 있습니다.



# 오늘의 명언

  행복이란 하늘이 푸르다는 사실을

  발견하는 것만큼이나 단순하지 않을까?

– 요슈타인 가이더 –


0